> People > 만나고 싶은 사람, 듣고 싶은 이야기
우리 대학 일러스트에 담긴 이야기
이생주  |  todwn@jj.ac.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5.30  14:18: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890호 11면]

   
2019 전주대학교 일러스트

우리 대학의 UI는 2004년에 태어났다. 학교의 Vision Statement를 ‘수퍼스타를 키우는 곳’으로 정하고 UI에도 그 의미를 담아냈다. 제법 단순해 보이는 UI에는 ‘미래로 향하는 게이트, JJ(전주대)를 통해 학생들이 성장하고 수퍼스타로 거듭나는 형상’을 표현했다. 우리가 평소에 무심코 접했을 UI에는 전주대 모든 학생들이 올바른 인성과 사회에 필요한 지성을 갖춘 수퍼스타로 성장하길 바라는 부모님과 학교 구성원의 염원을 꾹꾹 눌러 넣었다.

   
2014년 전주대학교 UI

우리 학교는 ‘수퍼스타’를 학교를 대표하는 아이덴티티 요소로써 16년째 사용해오고 있다. 우리 학교가 근래에 자주 사용됐던 ‘수퍼스타’ 네이밍의 원조라고 볼 수 있다. 우리 학교는 지역을 중심으로 ‘수퍼스타’와 관련된 학교 슬로건과 브랜드를 정착하기 위해 ‘수퍼스타(별)’를 커뮤니케이션 수단으로 집중적으로 사용해왔다. 그리고 이제는 지역주민과, 학생, 동문, 내부 구성원들 간에 학교 이미지, ‘수퍼스타’에 대한 공감대가 형성됐다.

브랜드 이미지 홍보가 성숙기에 접어들면서 2016년부터 ‘수퍼스타’에 대한 구체적이고 새로운 브랜딩 작업을 시작했다. ‘수퍼스타(별)’에 더불어 ‘수퍼스타가 생활하는 모습’, ‘수퍼스타의 탄생기’를 보여주며 수퍼스타들의 특별하지만 소소한 모습들을 홍보했다.

이런 과정에서 홍보대사와 SNS서포터즈의 활약이 돋보였다. 그들은 수퍼스타를 찾고, 학생의 눈높이에서 수퍼스타들의 생생한 모습을 취재하고, 그들만의 언어와 감성으로 SNS와 언론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하여 소개해 주고 있다. 

   
2017 전주대학교 일러스트

2017년 광고 이미지에도 ‘수퍼스타 탄생기’를 담았다. 수퍼스타들이 성장하는 과정을 하나의 일러스트로 표현하기 위해 수백 번의 아이디어 회의와 스케치가 진행됐다. 이 과정에서 ‘Future Gate(문)’에 집중하여 수퍼스타를 키우는 과정을 풀어냈고, 위의 이미지 광고가 완성됐다. 누구나 보면 알 수 있듯이 꿈을 품고 전주대학교에 입학한 학생들 전주대학교의 4년간의 과정(Future Gate)를 통해 각 분야의 전문가이자 ‘수퍼스타’가 된다는 의미이다.

   
2018 전주대학교 일러스트

2018년 일러스트에서는 Blue와 Yellow 2개의 Gate가 등장한다. 기존에는 하나의 과정, 하나의 Future Gate였다면, ‘수퍼스타 칼리지(Superstar College)’, 융합전공과정의 신설으로 Blue Future Gate로 기존 전공과 Yellow Future Gate로 새로운 융합전공, 2개의 과정(Future Gate)을 표현했다. 광고 이미지는 단순하지만 학생들에게는 제법 강한 메시지로 다가갔으면 싶었다. 수퍼스타가 될 수 있는 기회와 가능성이 2배로 커졌다는 것을 의미하는 것이기 때문이다.

2015년까지의 메시지가 ‘수퍼스타(별)’이었다면, 2016년부터 2018년까지는 ‘수퍼스타가 되는 과정’이었다. 그리고 2019년에는 ‘수퍼스타가 되는 공간’이다. 무한한 가능성이 있는 전주대학교, 즉 수퍼스타들이 공부하고, 생활하고, 도전하는 캠퍼스의 모습을 전주대학교의 UI와 뫼비우스 띠를 결합한 일러스트를 만들었다.

우리 대학 일러스트에 담긴 의미들을 어렵고 장황하게 설명했지만 핵심 메시지는 하나다. ‘우리 학교는 수퍼스타를 키운다.’, 그리고 ‘여러분 모두 수퍼스타가 될 수 있다.’

사실 ‘수퍼스타’ 하면 되기 어렵고 대단한 존재라고 생각할 수 있지만, 사실 ‘수퍼스타’는 우리가 생활하는 어디든지 존재한다. 어느 한 분야에서 신념을 갖고, 주변 사람, 더 나아가 사회와 국가를 위해 헌신하고 노력하고 있다면 수퍼스타가 될 수 있는 자격이 충분하다.

‘SNS 서포터즈’는 이렇게 우리 주변 곳곳에서 묵묵하게 자신의 일을 열심히 하고 있는 수퍼스타들을 찾아내고 있다. 연예인이나 운동선수 등 유명인사 중에서 수퍼스타를 찾는 것이 아니라, 내 가까이 주변에 있는 동기들이나 선후배 중에서 수퍼스타를 찾아내서 그들의 이야기를 들려주는 것이 ‘서포터즈’ 의 역할인 것이다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인기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560-759) 전주시 완산구 천잠로 303  |  편집국 : 063)220-2442  |  운영실 : 063)220-2441
발행인 : 이호인  |  주간교수 : 박기범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 2013 전주대신문. All rights reserved.